" />
  • 최종편집 2024-05-21(화)
 
  • 장일범의 낭만음악회, 피아니스트 박종해


0822 구리문화재단, [11시&브런치] 콘서트 시리즈 개최.jpg


[GN NEWS=구리시]이성아 기자=구리문화재단(이사장 백경현)은 8월부터 11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에 구리아트홀 유채꽃 소극장에서 ‘[11시&브런치] 장일범의 낭만음악회 시리즈’를 개최한다.

 

구리문화재단 자체 기획공연인 [11시&브런치] 공연 시리즈는 평일 오전 11시를 가장 특별한 순간으로 바꿔놓는 수준 높은 아티스트들의 공연을 통해 지역 시민뿐만 아니라 많은 관객의 호평 속에 추진해오고 있는 특별 프로그램이다.

 

구리문화재단은 한웅원밴드 with 유태평양, 커피소년 콘서트, 카리나 네뷸라 재즈 콘서트 등 상반기에만 총 6회의 공연을 성공적으로 진행했으며, 하반기에 5번의 공연을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특별히 하반기에는 클래식 공연계에서 해설자로 직접 발로 뛰며 대중과의 소통을 지속해 온 음악평론가 장일범과 함께 하는 낭만음악회 시리즈가 총 4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11시&브런치] 공연은 오는 8월 30일 2018년 게자 안다 국제 피아노 콩쿠르를 준우승한 피아니스트 박종해의 공연을 통해 시리즈의 시작을 알린다.

9월 20일에는 꿈의 무대,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의 동양인 최초 로미오 테너 신상근과 이탈리아 음악협회 특별상을 수상하며, ‘전설적인 소프라노 레네타 소코토의 전성기 목소리’라는 평을 받은 정상급 소프라노 이윤경의 듀오 리사이틀로 낭만적인 오페라 작품들을 선보인다.

 

10월 25일에는 스페인어로 ‘안녕’을 뜻하는 ‘올라’의 의미를 담아 올해 창단 25주년을 맞이한 세계 유일의 비올라 앙상블 ‘올라 비올라’의 <쉘 위 댄스>는 세계의 다양한 춤곡들을 완성도 높은 클래식 연주로 선보이며 큰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11월 29일에는 따뜻하고 부드러운 선율로 섬세한 앙상블을 전하는 국내 최고의 실력파 첼리스트 4인으로 구성된 ‘아이작첼로 콰르텟’의 아름다운 선율로 구리시민들에게 다양하고 품격 있는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구리문화재단 백경현 이사장은 “구리시민들에게 선보이는 11시&브런치 콘서트를 통해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에게 희망찬 아침의 행복 바이러스가 전해지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리문화재단 홈페이지(www.guriart.or.kr) 및 아트서비스존(031-580-7900~1)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태그

전체댓글 0

  • 220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리문화재단, [11시&브런치] 콘서트 시리즈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